스물일곱 동갑내기 친구들의 힘찬 걸음

카테고리: 교인근황

noname02우리교회 스물일곱 동갑 친구인 이영훈 교우(사진 위)와 오양래 교우(사진 아래 오른쪽)에게 좋은 소식이 생겼다.

이교우는 요즘 <화정>, <여자를 울려>등에 겹치기 출연했다. 오교우는 지난 달 28일 연세대학원을 졸업하며 최우수논문상을 받았다.

청년들이 어려운 3포시대에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힘차게 도약한 두 청년과 청년들을 응원해 본다.

Avatar
Author: 신진욱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