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소식

image

예쁜 컵떡 나눔

오늘 애찬은 특별히 따스하고 행복했다. 우리 교회에서 새로운 20년을 계획하며 30대 젊은 집사를 대거 임명했는데, 이들 막내 집사님들이 애찬 찬조로 예쁜 컵에 맛있는 떡과, 마음을 담은 스티커를 붙여 대접했다.

설교사진

새로운 20년을 상상하자 (담임목사 신년사)

올해 우리교회는 창립 20주년을 맞이합니다. 1996년 4월 21일 포이동 주택가 달터공원 옆 예쁜집에서 창립예배를 드린 후 지난 20년간 그루터기교회는, 한결같이 그 자리를 지키며, 세속에 물들지 않고 이 시대의 참된 그루터기가 되고자 하는 처음의 그 열망을 지켜왔습니다.

3638

보냄 받은 이들을 위한 기도

우리의 소망이 되시는 주님,이 한 해 주님 안에서 뜻과 보람을 찾으며 살게 하소서.하나님이 우리의 하나님이시며우리는 주님의 자녀임을 늘 기억하게 하소서.세상에서 우리가 이루고자 하는 것들보다 더욱주님께 이끌리는 사람이 되기를 추구하게 하시며,하늘의 기쁨이 이 땅의 고뇌를 녹이게 하옵소서. 그루터기교회의 지나온 20년을 감사드립니다.이제 시작될 새로운 20년을 함께 상상하며주님께서 원하시는 교회로 더욱 변화되기 원합니다.나의 변화를 향한 걸음을 계속하며공동체가 함께 성숙해갈 뿐 아니라, 일상에 보냄 받은 자로서 주신 사명을 다하게 하소서.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image

2016 그루터기교회

그루터기교회가 2016년을 맞아 힘찬 출발을 하였다. 12월31일 11:30pm 송구영신예배로 함께하며 새해를 맞이했다. 찬양대의 특별찬양, 강기한형제의 첼로연주, 교역자들의 특별찬양이 있었고, 서로를 축복하는 축복카드를 작성하며 뜻있는 시간을 함께 했다.

3638

한 해를 돌아보는 기도

우리를 지으시고 자라나게 하시는 하나님, 지난 한 해 동안 온 교우들이 ‘나의변화’를 위해 함께 달려왔습니다. 목표를 세우고 결심을 다지며 변화를 위해 함께 노력했습니다. 올해의 마지막 주일을 맞아 스스로를 점검합니다.

3638

한국 사회를 위한 기도

이 땅에 오셔서 우리를 구원하시는 주님, 우리에게 오셔서 한국사회를 새롭게 하옵소서. 좌절과 절망 그리고 당혹감이 지배하고 있는 이 사회에주님께서 용기와 소망이 되어 주옵소서. 젊은이들이 꿈과 이상을 가질 수 있게 하시고,노인들이 존경 받는 사회가 되게 하소서.

3638

한국 교회를 위한 기도

지난주일 총회는 인권주일 담화문을 발표했습니다. 이 담화문은 청년실업, 자살률, 전세란 등의 각박한 현실에서평등권 자유권 등 국민의 기본권이 무시되고 있음을 염려하며,사람들의 본래적 가치와 인권에 대한 보장을 요청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