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Austin, TX. 통신원 어수연입니다 (3)

카테고리: 교인근황,교회 소식

2015. 06. AMD와 함께한 여름방학. “우리의 찬란한 여름” 

CA Sunnyvale AMD에서 인턴을 하게 된 신랑덕분에 캘리포니아에서 보내게 된 우리의 여름.

뜨겁게 타오르는 Austin의 여름에서 벗어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한없이 신나하며

미국여행에서 빠지면 섭섭할 자동차 여행을 계획했다.

3-1.자동차여행

반 정도 줄어들면 gas 채우기, 주유소에 갈 때마다 화장실과 스트레칭을 꼭.

자동차 여행 선배들의 조언을 잊지 않고 지키는 모범생 부부였기에

TX Austin에서 CA Sunnyvale까지 무려 26시간의 대장정을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그리고 AMD에서 인턴을 하게 된 신랑과

학회 때문에 샌프란시스코에 오시게 된 아버님의 기막히게 통한 찌찌뽕(?)으로

한국을 떠나 미국에 온 지 1년여만에 샌프란시스코에서 합체한 가족.

3-2.금문교

3-3.피어39

3-4.Pier39

3-5.게

3-6.17마일

3-7.페블비치

3-8.페블비치2

3-9.팰리스오브파인아트

3-10.레이크타호1

3-11.라스베가스1

3-12.라스베가스2

자욱한 안개덕분에 한결 멋졌던 금문교, 도심 한 가운데에서 즐기는 바다 Pier 39,

미래의 집이 있는 17-mile Drive 등등 넷이어서 더 꽉 찼던 샌프란시스코 여행이었다.

Sunnyvale에 머무는 동안 누렸던 시간들과 오가는 길에 찾았던 수많은 여행지까지.

많이 배우고 느낀 만큼 언제고 다시 기억 될 우리의 찬란한 여름.

2015. 09. 세 번째 학기. “기대되는 내일” 

3개월간의 인턴을 마치고 돌아온 일상.

늘 보내주시는 따뜻한 응원과 기도 덕분에

호랑이 기운이 불끈 솟아나는  세 번째 학기.

4-1.라켓볼1

4-2.라켓볼2

계획만 1년 째 세우다 드디어 시작한 우리 부부의 첫 번째 운동 라켓볼이

이번 학기 새로운 활력소가 되어 주기를 바라면서

걷어붙인 소매를 주섬주섬 풀어야 할 만큼 제법 선선해진 Austin의 가을을 기대하며

우리의 내일도 오늘보다 한 뼘 더 성장하기를 기대해본다.

뉴 사진

조영재 어수연

Avatar
Author: 신진욱

2 Responses to "여기는 Austin, TX. 통신원 어수연입니다 (3)"

  1. 강윤주 Posted on 2015년 10월 15일 at 2:51 오후

    먼 곳에서 온 소식 반갑습니다^^
    안 그래도 궁금했는데~ 언제 오시나요? 좋은 소식 또 부탁드려요.

  2. 조한진 Posted on 2015년 10월 15일 at 3:09 오후

    유학생활이 힘들지만 나중에 보면 그 때만큼 좋았던 때도 인생에 찾기 어려울 거 같아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