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설교

160612 악을 선으로 바꾸시는 하나님

[설교요약] 파라오의 질서는 하나님의 자녀들을 위협하고 유혹하고 박해한다. 그러나 하나님은 악을 선으로 바꾸셔서 그 일들마저도 인류의 구원을 위해 사용하신다. 산헤드린의 박해로 인해 그리스도인들은 사방으로 흩어졌지만, 하나님은 그 흩어짐을 사도행전 1:8을 실현하는 도구로 삼으셨다. 사울은 그리스도인들을 논박하기 위해 복음을 공부했지만, 하나님은 그것을 통해 전도자 바울을 만드셨다. 그러한 반전의 정점에 십자가가 있다. 십자가는 악의 극치이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 십자가를 통해 인류를 구원하신다. 우리의 현실에서 파라오의 질서는 너무 강하다. 그래서 역사는 퇴보하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눈을 들어 크게 보면, 하나님은 악을 선으로 바꾸심으로, 역사 속에 하나님의 주 되심을 이루어 가신다.

160605 신앙과 마술

[설교요약] 마술이란, 단순하게 정의하자면, 영을 조종하는 기술이다. 시몬은 사마리아 성에서 인정받는 마술사였다. 그는 스스로 위대한 자라 말하고 다녔고, 사람들은 그의 능력이 하나님에게서 나온 것이라 믿었다. 시몬은 빌립을 자신보다 더 뛰어난 마술사로 인식하여 그를 따라다녔다. 그리고 그는 사도 베드로와 요한이 안수하여 성령을 받게 하는 것을 보고는, 그들이 영을 지배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고 판단하여, 돈을 주고 그 능력을 사려 하였다. 그는 믿기 전에 마술사였으나, 믿은 후에도 마술을 버리지 못했고, 결국 마술사로 이야기를 마치게 된다. 그러나 성령은 마술의 대상이 될 수 없다. 왜냐하면 성령은 사람에 의해 조종되시지 않기 때문이다. 성령충만이란 성령에 온전히 이끌리는 것이다.

160529 디아스포라

[설교요약] 스데반의 순교에 이은 대 박해룰 피해 예루살렘의 그리스도인들은 사방으로 흩어졌다(8:1-4). 그러나 하나님은 절망의 상황을 사명의 기회로 만드시며, 그로 인해 사도행전 1:8의 예고가 지리적으로 실현되기 시작한다. 그 이야기는 다섯 갈래로 전개된다. ①빌립의 이야기(8:5-40), ②사울의 이야기(9:1-31), ③베드로의 이야기(9:32-11:18), ④무명의 전도자들의 이야기(11:19-30), ⑤예루살렘 교회의 이야기(12장). 이 모든 이야기에서 성령이 주도적으로 역사하시며, 그래서 사도행전은 성령행전이 된다. 흩어진 곳은 부르신 곳이 되며, 흩어진 사람들(디아스포라)은 예수의 증인들이 된다.

160522 하나님을 가둘 수 없다

[설교요약] 스데반은, 그가 성전과 율법을 모독했다는 고소에 대한 변론에서, 하나님은 사람이 지은 건물에 거하시지 않으시며, 오히려 그를 고소한 유대인들이 율법을 받기만 하고 지키지는 않았다고 반박한다. 그들은 고대의 종교관념에 묶여 있었기 때문에 하나님을 성전이라는 공간에 그리고 유대인이라는 민족에 가두고자 했다. 그러나 하나님은 가둘 수 없다. 하나님은 우리의 생각 안에서도 일하시지만 그보다 더욱 우리의 생각을 뛰어넘어 일하신다. 배움이라는 모험을 감행할 수 있는 사람, 생각이 열려 있는 사람이 하나님의 구원 역사에 참여자가 될 수 있다.

주일예배 안내

5월 31일 오전 11시(온라인예배)

설교자: 안용성 목사

본문: 사도행전 2장 5-11절

제목: “코로나와 성령강림주일”